통계 위젯 (화이트)

221495
8881
2514299

저작권

Do not be afraid to fail. Be afraid not to try. Pain is temporary, suck is forever. Keep it small and simple.

카카오 광고







너도 나도 클럽하우스 따라하기 - 성공할 것 같습니다 by 미친병아리

클럽하우스가 등장하고, 열풍을 일으켰지요. 한동안 전세계적인 열풍이었습니다. 클럽하우스 때문에 중고 아이폰을 샀다는 둥, 아이폰으로 바꾸려고 한다는 둥, 초대장을 경매로 산다는 둥. 그 열풍은 좀 식긴 했어도, 아직까지 이어지고 있고 드디어 클럽하우스도 안드로이드 버전이 나왔습니다.
클럽하우스 사용기, 도체 뭐길래 이 난리인가 써봤더니 - http://madchick.egloos.com/4193812
기후변화를 대비하기 위해 클럽하우스에 나타난 빌게이츠 - http://madchick.egloos.com/4194769

유튜브처럼 클럽하우스가 음성채팅방을 선점할 것 처럼 보였는데, 제 생각이 틀린 것 같습니다. 영상에 비해 음성은 진입장벽이 낮았고, 그 때문에 lock in 효과가 적은 플랫폼 이었습니다.

트위터, 디스코드, 페이스북, 링크드인 등 많은 서비스들이 유사 서비스를 준비 혹은 이미 런칭을 했습니다.


얼마전에 오픈한 트위터의 스페이시스를 써봤는데, 반드시 클럽하우스일 필요가 없겠다는 생각이 들더군요. 더구나 트위터 기반이라 초대와 홍보도 쉬워서 클럽하우스의 경쟁력이 갈수록 떨어질 것 같습니다. 사업모델도 트위터가 훨씬 더 유리해 보입니다.

600명 이상 팔로워 가진 모든 사용자에게 스페이시스를 열 수 있는 기능을 오픈 했습니다. 이미 작년부터 있었던 기능이라고 합니다. 이 기능을 통해 돈 버는 방법으로 참석자를 위한 티켓 판매도 할 수 있도록 준비하고 있다고 하니, 클럽하우스가 일으킨 붐을 클럽하우스 혼자 독식하긴 점점 힘들어 질 것 같습니다.

앞으로 클럽하우스는 어떤 기능들로 경쟁을 할지 궁금해 집니다.



2021.05.27 추가

역시, 카카오. 사운드K (가칭) 이라는 이름으로 클럽하우스 따라하기에 나선다고 합니다.
사운드K 라니 작명 센스 정말이지 ㅠㅠ 설마 가칭인 저 이름 그대로 나오진 않겠지요.

다들 클럽하우스 정도는 만들 것 같습니다. 
많이들 사용할 서비스가 될 것 같지만, 클럽하우스가 독점 혹은 지배적인 서비스 공급자가 되진 못할 것 같네요.



2021.06.09 추가

카카오에서 음 이라는 이름으로 서비스 시작 했습니다.
클럽하우스 보다, 트위터 스페이시스 보다, 카카오 음이 가장 나은 것 같습니다.



애니클리어 노트북 모니터 거치대 AP-7, 티타늄 키크론 K6 무선 기계식키보드 WHITE LED 핫스왑 갈축, 혼합색상 소이믹스 알루미늄 프리미엄 높이조절 노트북 맥북 거치대 SOME2V, 실버 듀플렉스 LED 데스크스탠드 DP-310LS 소이믹스 알루미늄 스마트폰 거치대 SOME4S, 실버, 1개 하만카돈 사운드스틱4 블루투스 스피커, 화이트
쿠팡 파트너스 활동의 일환으로, 이에 따른 일정액의 수수료를 제공받을 있습니다.

카카오 광고